동방정교회

한국러시아정교회

정교 영성

성인들의 삶
출판물

정교회 링크

교회소식
공지사항

잦은 질문/답변

언론보도
 

 

 

한국러시아정교회(대한정교회) 약사 및 선교현황

동방정교회(東方正敎會, Eastern Orthodox Church)라 부르는 한국러시아정교회(Russian Orthodox Church Outside of Russia in Korea, 이하 ROCK라 함; Russian Orthodox Church in Korea의 약자)는 1897년 쌍 뻬쩨르부르그에 있던 러시아정교회 시노드의 결의(2195호)로 한국 땅에 정교회 선교사업 계획을 확정 발의하여 니콜라이 Ⅱ세 황제의 인준을 받음으로서 시작되었습니다.

1

제1차 선교사로 내정된 사람은 수사사제(아르키만드릿; archimandrite) 암브로시 신부, 수사부제 니콜라이 신부 그리고 독서직(송영자) 크라신 등 세 사람이었습니다. 선교단은 1897년 안에 서울에 도착할 예정이었으나 당시 한국 땅에서는 열강들의 세력 다툼이 치열했기 때문에 러시아인의 입국이 쉽지 않았습니다.
선교단은 노보 키예프(두만강 넘어 지금의 끄라스끼노)라는 지역에 주둔하고 있던 러시아 군부대 안에서 임시로 머물고 있었습니다. 수사사제 암브로시 신부는 부대 안 장병들을 대상으로 가르침을 하였습니다. 타락한 군대는 크리스챤 정신으로 무장하여야 승리할 수 있다고 설교를 한 것이 화근이 되어 군인들의 무고로 한국땅 선교의 길에서 도중 하차하여 쌍 뻬쩨르부르그로 돌아가게 되었습니다. 독서직 크라신은 황야와 같은 군부대에서 2년 가까이 버티다가 더 이상 견딜 수 없어서 선교사 일을 포기해버렸습니다.
홀로 남은 수사부제 니콜라이 신부는 끈기있게 기다리다가 한국정부(대한제국)의 입국 허가를 받고 멀고도 험한 한국 선교의 길에 들어섰습니다(1897년). 니콜라이 신부는 제2차 선교단의 충원을 기다리면서 여러 가지로 사전 준비를 하고 있었습니다.

2

러시아정교회 시노드는 제2차로 선교단을 구성하였는데 아르키만드릿 흐리산프 쉐트코프스키 신부와 독서직 요나 레브쉔코를 한국선교사로 임명하였습니다. 그들은 1900년 초에 입국하여 같은 해 3월 2일(율리우스력) 대순교자 훼오도라 띠로나 축일에 서울 정동 러시아 공사관 구내에서 리뚜르기야(거룩한 성찬예배)를 봉헌했습니다.
그날 집전된 거룩한 성찬예배(리뚜르기야)에는 제물포에 주둔하던 러시아 해군 합창단이 참석하여 모두 함께 하느님을 찬양하였으며 주한 러시아 공사 파블로프와 대한제국 황실 사절들과 내외귀빈들이 많이 참석하여 다 함께 감사제를 올렸습니다. 그리고 당시, “황성신문”, “조선신보” 등 한국 신문들은 “아인선교”라는 제하에 흐리산프 신부 등 수 명의 러시아 선교사들이 한국땅에 러시아정교회 선교를 위하여 파송되었다고 크게 보도했습니다. 그 후 “제국신문”은 적지 않은 수의 남녀들이 정교회에 입교하였다고 보도했습니다.
성당의 명칭은 니콜라이 Ⅱ세 황제의 적극적인 원조로 한국 땅에 선교가 시작되었고 또 앞으로도 큰 후원이 계속될 것을 기대하면서 황제의 이름과 같은 성 니콜라스의 전구(중보기도)를 바라는 마음으로 “성 니콜라스 성당”이라 하였습니다.
아르키만드릿 흐리산프 신부는 언어의 장벽 때문에 선교활동에 많은 어려움을 겪었습니다. 더욱이 열강의 세력 다툼 속에서 한국의 전통문화와 사회현실을 제대로 이해하지 못한 외국인 선교사들 간에 또는 그 추종 세력들 간에 일어났던 부끄러운 사건들 때문에 선교활동에 많은 제약을 받게 되었습니다. 그 예로서 “해서교안”, “정길당 사건” 등을 들 수 있습니다. 그러나 일반인들의 안목으로는 흐리산프 신부도 서양에서 온 선교사들 중 한 사람이었습니다. 다행스러웠던 것은 한국 땅에 체류하던 러시아 국적의 한인(고려인) 열 다섯 명이 흐리산프 신부의 동역자로 활동하였다는 것입니다.

한국러시아정교회 성당 신축부지 문제에 관해서는, 처음에는 한국과 러시아가 서로 호의적이었습니다. 대한제국의 고종황제가 성당부지를 제공하겠다는 의사를 러시아제국의 니콜라이 Ⅱ세 황제에게 전달한 후, 성당부지 매입비용으로 12,000달러(주: 당시 사용한 달러는 멕시코 달러)를 기증하였습니다(1898. 1. 19). 이 때 니콜라이 Ⅱ세 황제는 전보를 통해 감사의 표시를 하였습니다(1898. 1. 23). 그러나 열강들의 세력다툼 속에서 한러 관계가 다소 소원해져 러시아 선교사들의 한국 입국이 어렵게 되었고 대한제국 정부가 정교회 성당의 신축허가를 내주지 않자, 니콜라이 Ⅱ세 황제는 고종황제가 기증한 성당부지 대금을 기증받지 않겠다고 말하고 고종황제로부터 받은 돈(12,000달러-멕시코 달러)을 반환(1898. 4. 20)했습니다 (근거자료: 러시아 국립 문서보관소 소장 한국관련 문서 요약집, Ⅰ. 러시아연방 외무성 제정러시아 대외정책 문서보관소, Ⅱ. 러시아 국립 군역사 문서보관소, Ⅲ. 러시아연방 국립 문서보관소, 편역자: 박종효 모스크바대학 교수, 발행: 한국국제교류재단).
그후, 마뜌니나(Н. Г. МАТЮНИНА) 공사는 본국에서 받은 전보지시(1898.4.11)에 따라 당시로는 거액 10,650달러(멕시코 달러)을 지불하고, 한국러시아정교회 성당 신축지로 주한 러시아 공사관 근처인, 현 서울 정동 경향신문사 자리(서울 정동 22번지)의 부지를 매입했습니다. 그리고 사유지를 820달러(멕시코 달러)에 추가로 구입했습니다.
한국러시아정교회(ROCK) 건물(성당 및 부속건물)은 14,220달러 87쎈트(멕시코 달러)의 비용을 들여 1901년에서 1902년에 걸쳐서 완공하였습니다. 이어서 성당의 내부를 장식하고 종각을 세우고 러시아제 종 5개를 달았는데 그 종소리는 마치 연주를 하듯이 아름다운 소리를 내면서 울려 퍼졌다고 합니다(그 종들은 지금, 서울 마포구 아현동 424-1번지 성 니꼴라스 성당 종각에 매달려 있습니다).

교회 안팎을 정비한 후 1903년 4월 17일에 아르키만드릿 흐리산프 신부의 주례로 성당 축성식을 가겼습니다. 서울 정동에 세워진 <아라사 성당>은 많은 이들의 관심거리가 되었다고 합니다. 그리고 한국러시아정교회(ROCK)는 영구적인 새로운 대성당 건축을 위한 계획을 수립하였습니다.
그러나 불행하게도 1904년, 러일전쟁이 일어남으로 모든 선교계획은 여의치 못하게 되었으며 많은 어려움을 겪게 되었습니다. 전쟁 발발 6일만에 주한 러시아인 선교사들을 포함한 모든 러시아인들은 본의 아니게 한국 땅을 떠나게 되었습니다.

3

1906년, 러일전쟁이 끝나면서 파벨 이바노프스키 신부를 책임자로 하고 이반 강한탁을 조력자로 한 새 선교단이 부임하면서 한국 땅에서의 러시아정교회 선교사업은 다시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이반 강 한 탁은 러시아국적의 한인(고려인)으로서 러시아어 선교자료들을 한국어로 번역하는 일을 주로 하였습니다.
그리고, 러일전쟁 당시 희생된 러시아인 전몰장병들의 넋을 위로하기 위한 묘비 건립 사업을 한국러시아정교회(ROCK)가 니콜라이 Ⅱ세의 승인하에 추진하려 했는데 일본정부의 방해로 성사되지 못했습니다.

4

1911년, 한국러시아정교회(ROCK)는 본래 쌍 뻬쩨르부르그 러시아정교회 시노드 소속이었는데, 블라디보스톡 교구로 소속이 옮겨졌습니다. 한국인 사제의 필요성을 느낀 교구는 이반 강한탁을 세르게이 주교를 통하여 부제로 서품했고 이듬 해 1912년에 사제로 승품했습니다. 이반 강한탁 신부는 한인으로서는 최초로 러시아정교회의 사제가 된 것입니다. 강한탁 신부는 가루게 정교회(경기도 파주군 교하면 가루게) 주관사제직을 맡았습니다.
1914년 파라진 신부가 한국 책임자로 되면서 한국러시아정교회(ROCK)를 독립 교구로 발전시키려는 노력을 하는 중에 본국으로 귀임하였습니다. 그 후임으로 블라디미르라는 비성직 봉사자가 한국러시아정교회(ROCK) 책임자로 부임했습니다. 그의 재임 기간에는 한국러시아정교회(ROCK) 선교사업은 부진하였다는 평가가 있습니다.

1917년, 훼오도시 신부가 한국 책임자로 부임하여 봉직하던 중에 신병치료차 일본정교회로 건너가서 요양하던 중 1931년에 안식 하셨습니다.

1917년, 불행하게도 러시아에 공산주의 혁명이 일어나면서 러시아정교회는 박해의 광풍을 맞게 되었습니다. 제일 먼저 키예프의 수좌대주교(미트로뽈릿) 블라디미르가 살해 유기되면서 러시아 땅에서 박해와 순교의 피는 마를 사이가 없었습니다.
1918년 최초의 한국 땅의 러시아정교회 선교단장이었던 암브로시 신부는 쌍 뻬쩨르부르그에서 순교하였고 한국러시아정교회(ROCK)의 후원자였던 니콜라이 Ⅱ세 황제는 예카쩨린부르그에서 시해되었으며 연이어 그 가족들도 살해되었습니다.
같은 해, 이반 강한탁 신부는 하얼빈으로 전출되어 사목하는 중에 1939년에 안식 하였습니다.

5

1917년 이래로 러시아 땅에서는 교회가 말살지경에 처하도록 박해중에 있었습니다. 특히 혁명 첫 해에는 해외로 망명한 성직자들은 12,000명이나 되었습니다.
1918년 2월 1일 총대주교 티콘은 무신론 공산주의자들을 파문하였고 전체러시아정교회 공의회에서 확인되었습니다. 그리고 니꼴라이II세 황제 암살을 공식적으로 단죄하였습니다. 이제 총대주교 티콘은 교도권 상실을 예감하고 우카즈(칙령)362호를 발동하여 러시아 땅 밖에서 주교회의를 조직하고 교회의 교도권을 계속 유지하라고 하였습니다. 이로써 해외러시아정교회(Russian Orthodox Church Outside of Russia) 주교회의가 결성되어 러시아 땅 밖의 러시아정교회 사목과 선교를 담당하게 된 것입니다.
1920년대에는 러시아 무신론 공산주의 정권은 교회를 심하게 박해하였습니다. 1923년, 쌍크트 뻬쩨르부르그의 수좌 미트로뽈릿 베냐민이 살해 유기되면서 수많은 성직자와 신도들이 뒤이어 순교하였습니다. 러시아 땅 안에서 교회의 교도권이 마비되고(혁명 직후 150명의 주교들이 한거번에 투옥되었고, 1918-1919년에는 28명의 주교들이 처형되었고, 1923-1926년에는 50명 이상의 주교들이 암살되었습니다. 1926년 한 해만 해도 사제 2,700명, 수사 2,000명, 수녀 3,400명, 그 외 수 많은 부제, 차부제, 독서직, 교회종사자들, 평신도들이 처형당하였습니다. 그 후 성당 50,000개 폐쇄, 10만명 이상의 성직자들을 추방, 1,460개의 남여 수도원 폐쇄, 4개의 신학아카데미 폐쇄, 57개의 신학대학 폐쇄, 40,150개의 교회학교를 폐쇄하였습니다. 통계에 의하면 구소련 정권하에서 목숨을 잃은 이들의 수는 무려 5,000만명이나 되었답니다.)
소위 <살아있는 교회>라는 친무신론공산주의 정권과 야합한 단체에 대해서 모스크바와 전러시아의 총대주교 티콘은 그들을 상대하지도 않았고 대부분의 러시아정교회 신도들도 소위 <살아있는 교회>를 외면하였습니다.
그런데 콘스탄티노플(터키 이스탄불)의 에큐메니칼 총대주교는 1920년대에는 구소련 땅에서는 박해가 없었다는 듯 무신론공산주의 정권과 야합한 소위<살아있는 교회>를 두둔하면서 공식적 인정을 확대하였습니다. 이해하기 어려운 역사적 사실입니다.

6

공산주의혁명 이후로, 한국러시아정교회는 교구본부(블라디보스톡)와는 연락이 단절되었으며 정치,경제, 사회 여러 방면에서 고통을 겪게 되었습니다. 당시 한국러시아정교회는 러시아국적의 한인(까레이스키) 루까 김 희 준 전도사가 인도하였습니다.

1922년 2월 29일, 슬프게도 한국러시아정교회(ROCK)는 일본러시아정교회 수좌대주교(府主敎, Митрополит, 미트로뽈릿)구 관할권 안으로 들어가고 말았습니다.
1923년, 루까 김희준 전도사는 미트로뽈릿 세르게이에 의해 부제로 서품되었습니다.
1924년 루가 김희준 부제는 세르게이 수좌주교에 의해 사제로 승품되어 한국러시아정교회(ROCK)를 이끌었습니다. 후일, 정교회 원로였던 고 김 파벨 옹의 증언(1980년대)으로는 루가 김희준 신부는 순교자적 자세로 한국러시아정교회(ROCK)를 지켰다고 했습니다. 그러나 결국은 영양실조로 돌아가셨다(1931년)고 합니다.

7

1931년, 알렉산더 신부가 일본에서 부임하여 선교활동을 하다가 1933년에 하얼빈으로 전출되었습니다.

8

1932년에는 한국인 알렉세이 김의한은 세르게이 수좌주교에 의해 부제로 서품되었습니다.
1933년, 뽀리깔프 신부 역시 일본으로부터 부임하여 활동하다가 1947년에 한국을 떠나갔습니다.

9

1945년, 일본이 2차 세계대전에서 패망하여 한국과의 관계를 정리하게 됨으로써 한국 러시아정교회는 교구소속이 없어지는 입장이 되었습니다.
1947년, 알렉세이 김의한 부제는 일본주재 피츠버그의 베냐민 주교에 의해 사제로 승품되면서 한국러시아정교회(ROCK)의 유일한 성직자로서 재정적 사회적으로 어려움 속에서도 성무를 잘 집행했고 흩어진 양 무리를 찾아 정교신앙을 독려한 참된 목자였습니다.
1950년 7월 9일, 목자 알렉세이 김의한 신부는 순교자의 모습으로 북한 무신론 공산주의자들에게 납치되어 가신 이후 오늘까지 소식이 없습니다. 목자없는 양떼와도 같은 한국러시아정교회(ROCK) 공동체는 계속 침체되었습니다.

10

1952년-1954년에는 그리스계 종군 사제들, 안드레아 신부와 다니엘 신부가 서울 정동 22번지의 성 니콜라스 성당의 재건을 위하여 헌신적 노력을 하였습니다. 그들은 한국인 보리스 문이춘을 일본러시아정교회 이레네이 주교에게 천거하여 사제로 서품 시켰습니다(1954년). 문이춘 신부는 납북된 알렉세이 김의한 신부에 이어 한국러시아정교회 사제가된 것입니다.
그러나 불행히도 1956년, 보리스 문이춘 신부는 한국러시아정교회(ROCK) 신도들을 이끌고 그리스정교회(남북미 관구) 관할권 안으로 들어가는 슬픈 일을 감행하였습니다.

그 후 보리스 문이춘 신부는 자기를 따르는 신도들과 합의하여 제정러시아정부의 재산인 성 니콜라스 성당(서울 정동 22번지. 현 경향신문사 자리, 약 1,000평)을 매각하고 그 돈으로 서울 마포구 아현동 424-1번지의 땅(약 800평)을 매입하여 성당건물을 건축하여(1968년 준공) “성 니콜라스 성당”이라고 이름지어 오늘까지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는 한국러시아정교회 역사상으로나 더 나아가서 한국과 러시아 간 양국의 우호적 관계사에서, 오늘날까지 비극적이고 부끄러운 사실이 되었습니다.

11

그럼에도 불구하고, 한국러시아정교회(ROCK) 선교사업은 마치 죽음의 질곡과도 같은 엄동설한의 혹독한 추위와 시련의 겨울을 극복하고 온 산천에 다시 아름답게 피는 진달래 꽃처럼 새롭게 선교의 막을 올렸습니다.

1994년 봄, 부활절에 해외러시아정교회(ROCOR) 시노드는 한국인 강태용(세례명:유스틴)에게 한국러시아정교회(ROCK)주관사제(administrator)로 임명하는 우카즈(Ukaz)를 수여함으로써 한국러시아정교회(ROCK) 선교사업은 38년 만에 또 다시 시작되었습니다.


강태용(유스틴) 신부는 서울 종로구 통의동에 빌딩 두 층을 임차하여 한국러시아정교회(ROCK) 선교센터로 사용하였습니다. 바로 그 곳에서 강태용 신부는 정교회의 전통적 가르침을 위한 강좌를 개설하였고, 정교회 서적 출판사업을 수행하였습니다. 가장 먼저 “정교회” 소개 소책자, 화보성격의 선교용 “동방정교회” 소책자, 러시아정교회 전통성가들을 수록한 “성찬예배서”, 그리고 동방정교회의 역사와 신학을 내용으로 한 “동방정교회” 를 출판하였습니다.
도서출판 ‘정교’ (Publishing Co. Orthodox Korea)에서 발간된 “동방정교회” 책자에는 호주와 뉴질랜드의 관구장 시드니의 힐라리온 대주교님의 축복(Blessing of His Eminence Archbishop Hilarion)과 한국의 김수환 추기경님(Cardinal Kim, Soohwan of Roman Catholic Church in Korea)의 추천서가 기재되어 있습니다. 특기할 만한 일은 “동방정교회” 책이 대한민국 정부 문화체육부의 종교분야 추천도서가 되어 전국 국공립도서관에 비치된 일입니다. 강태용 신부는 국내 여러 대학과 성당, 교회, 수도원, 수녀원, 심포지움에서 동방정교회(러시아정교회 중심)의 전통적 가르침을 여러 차례 강의로 소개하였습니다. 그리고 가톨릭, 개신교에서 발행하는 월간지, 또는 계간지에 정교회 예배, 성사 등 전통적 영성을 소개하였습니다.

1997년에 이어 1999년 7월에 시드니의 힐라리온 대주교께서 한국러시아정교회(ROCK)를 방문하였습니다. 힐라리온 대주교는 강원도 삼척 용화리 451-1번지에 있는 성 삼위 스키트(암자)와 성 안나 성당을 축성하고, 강병송(세르게이)에게는 ‘차부제품’을, 강영광(바울로)에게는 ‘독서직’을 서품하였고, 박호영(베드로), 강성인(바울로), 강상훈(디모테오)에게 세례를 베풀었습니다. 힐라리온 대주교는 천주교 한국순교복자 성직수도회(Korean Blessed Martyrs' Monastery of Roman Catholic Church)와 개신교 나실인 수도공동체(Nasilian Monastic Community of Protestant Church)에서 동방정교회 수도생활 전통에 대하여 강의하였고 대한성공회 정철범 대주교(Archbishop Jung, Chulbum of Anglican Church in Korea)를 예방하여 친교의 정을 나누었습니다.
힐라리온 대주교는 또한 온갖 풍상을 겪은 옛 한국러시아정교회(ROCK)의 발자취를 조망해 보면서 서울 성 니콜라스 정교회 대성당을 방문하여 성당 내부와 주변을 살펴보았습니다.

현재 한국러시아정교회(ROCK)에는 성직 지망자 다섯 명이 있고, 수도자 및 수녀 지망자 몇 분이 수행 중에 있습니다. 성 안나 성당이 있는 강원도 근덕면 용화리 451-1 성 바울로촌(St. Paul's Valley)에서 ‘정교회 명상의 집(Orthodox Meditation House)’을 운영합니다. 명상의 집에서는 기도하는 마음으로 정교회 영성을 공부하거나, 조용히 성령의 이끄심에 따라 우리 자신의 내면을 돌이켜보는 피정(retreat) 프로그램을 운영합니다. 명상의 집에서는 러시아정교회 전통 이콘을 제작하고 정교회 영성서적을 출판합니다.
또한, 인터넷을 통하여 “이름없는 순례자(속편)”, “하느님의 법”, 예수기도, 성인들의 삶 등의 정교회 역사와 신앙 관련 자료와 서적들을 한국러시아정교회의 홈페이지(http://www.korthodox.org)에서 무료로 제공하고 있습니다.
한국러시아정교회 선교활동은 두 세 사람 이상이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모여서, 정교회 가르침과 정교회 영성을 공부하는 모임인 한국정교회선교 소공동체(Korean Orthodox Mission Basic Community, KOMBC)들을 중심으로 정교(Orthodoxy)를 통한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선교를 확산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KOMBC는 현재 전국적으로 열 개가 기능하고 있습니다.

2003년 6월 29일, ‘러시아의 모든 성인들의 날 축일’에, 호주 및 뉴질랜드의 관구장 힐라리온 대주교님은 한국러시아정교회 주관사제 강태용 유스틴 신부님을 호주 시드니의 크로이돈 성당에서 ‘대사제 지위’로 축복하셨습니다.
2003년 6월 30일, 힐라리온 대주교님은 서울을 중심으로 한반도와 동북아시아에서 정교회를 통한 복음 사업을 수행하기 위하여 한국러시아정교회에 “성 니콜라이 재단(ST. NIKOLAI FOUNDATION)” 설립을 축복하시는 결의문을 발표하셨습니다.
또한, 힐라리온 대주교님은 “성 니콜라이 재단” 설립을 위하여 호주에서 시작하여 미국과 유럽의 세계 해외러시아정교회 조직에 한국러시아정교회 선교지원을 위한 활동을 적극적으로 추진하시기로 하셨습니다.
“성 니콜라이 재단”의 설립취지 중의 또 다른 하나는, 100여년 전 최초로 한국과 러시아 사이의 교류의 장을 열었던 순교자 황제 니콜라이 Ⅱ세가 한국 땅의 정교회 선교를 위하여 물심양면으로 후원하신 공덕을 기리고, 그분에 대한 왜곡된 역사를 바로 세우고, 그리스도의 정신으로 산 성덕을 현양하기 위한 것입니다.
강태용 유스틴 신부님은 순교자 황제 니콜라이 Ⅱ세가 다시금 한국러시아정교회의 부흥을 위하여, 성스러운 순교자로서, 우리의 하느님이신 주 예수 그리스도께 중보기도를 해주실 것을 간절히 바라며 “성 니콜라이 재단” 설립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한국러시아정교회(ROCK)는 초대교회의 사도들과 순교자들처럼 주 예수 그리스도만 믿고 그 분을 증거하며 그 분을 따르고 있습니다. 아직은 보잘 것 없이 작고 약하지만, 38년 만에 새로 시작한(1994년 봄) 한국러시아정교회(ROCK)는 작은 겨자씨와 같은 신앙의 씨앗을 심고 열심히 가꾸고 있으므로, 성령님의 은혜와 도우심으로, 머지않아 우리 주 예주 그리스도의 잘 자란 한 그루의 나무로서의 사명을 완수하게 될 것으로 믿습니다.

† 영광이 성부와 성자와 성령께 이제와 항상 또 영원히 있나이다. 아멘.

 

 

 

245-836 강원도 삼척시 근덕면 용화리 451-1 성 바울로 촌,
TEL : +82-33-573-5210 , FAX : +82-33-573-5289 , EMAIL : webmaster@korthodox.org
COPYRIGHT(C) Korean Orthodox Mission. ALL RIGHTS RESERVED.

Cross Russian Orthodox Church Outside of Russia